3차 제주도 Video VOD 제주도

복음광고 촬영 현장 스케치 Part.1 ‘몽니 김신의’

KBS ‘불후의 명곡’을 통해 탄탄한 실력을 입증하며 ‘욕망 밴드’라는 애칭으로 사랑받고 있는 몽니의 보컬 김신의님. 그가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는 복음광고의 새 모델로 복음의전함과 함께 합니다. 짝짝짝~!

김신의님은 다른 복음광고 모델 분들과 마찬가지로 재능기부를 통해 오는 6월 제주에서 전개되는 <대한민국을전도하다> 3차 제주도 캠페인의 새로운 얼굴로 활동합니다.

     

 

광고선교 캠페인 <대한민국을전도하다>는 3차 제주도부터 ‘괜찮아, It’s Okay! with Jesus’라는 슬로건을 내세우고 있습니다. 그는 ‘괜찮아, 흔들려도!’라는 메시지를 통해 우리 곁에서 끝없는 용기와 새 힘을 부어주시는 예수님의 사랑을 제주 전역과 온 세상에 전할 예정입니다.

평소 열정 넘치는 무대로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는 김신의님은 TV 경연 프로그램에서 우승을 향해 질주하는 본능, 특유의 솔직함으로 다른 출연진에게도 욕망을 전파한다고 하여 ‘신의 효과’라는 수식어가 따라붙곤 하는데, 왠지 복음광고의 모델로도 참 잘 어울리는 애칭이란 생각이 드네요~♡

 

 

최근 서울 한남동 Base M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복음광고 촬영 현장의 메이킹 필름과 인터뷰, 직접 확인해보세요!

▲ 복음광고 모델 김신의님 메이킹 영상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Q. 복음의전함 동역자 분들에게 인사 부탁드려요.

안녕하세요, 밴드 몽니에서 노래하는 김신의입니다.

이번에 복음의전함 복음광고 모델로 제가 참여하게 됐는데요, 저의 동참으로 더 많은 분들이 하나님을 알아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Q. 복음의전함 복음광고 모델로 재능기부를 결정하신 이유가 있다면?

사실 저는 너무나 많이 부족하고 하나님에 대해 광고를 하고 저의 얼굴이 많은 분들에게 전해진다는 것에 많이 부담이 됐습니다. 하지만 제가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다면, 그리고 조금이나마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면 이 부분을 제가 마다하면 안 되겠다, 그래서 순종하는 마음으로 참여하게 됐습니다.

 

Q. <대한민국을전도하다 캠페인> 참여를 독려하는 격려의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대한민국을전도하다 캠페인>에 제가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너무 영광이고 감사드리고요, 많은 분들, 특히 하나님을 믿는 분들이 함께 일어나서 주위의 하나님을 모르는 분들을 위해 같이 움직인다면 큰 힘이 될 것 같습니다. 땅 끝까지 복음이 전파되는 그 날을 위해 우리 모두가 협력해서 선을 이루어가면 정말 좋겠습니다.

 

Q. 혹시 제주도와 특별한 인연이 있으신가요?

제주도는 저에게 있어 너무나 소중한 곳입니다. 특히 제가 윈드서핑을 하고 있는데, 성산일출봉 부근에 윈드서핑을 할 수 있는 해변이 있어요. 거기 가끔 가서 머리도 식히고 윈드서핑도 하고 여러 사람들이랑 얘기도 나누고 그런 시간을 보내는 곳이죠. 저희 밴드 몽니도 제주도에서 공연을 많이 했고요. 저에게 있어서 너무나도 쉼이 되는 곳이기 때문에 제가 제주도에서 펼쳐지는 캠페인에 참여하는 것이 너무나도 기쁘고 감사합니다.

 

 

Q. 이번 캠페인을 통해 제주에서 어떤 일들이 일어나기를 기대하시나요?

제주도가 섬이기 때문에 아무래도 그 섬 안으로 들어가 거기에서 이야기가 펼쳐지고 그게 전달이 되고, 이런 환경에 있어서 조금은 막히는 부분이 있을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아무리 큰 섬이지만 독립되고 고립돼 있는 듯한 느낌이 있기 때문에. 그래서 이번에 캠페인을 통해 정말 많은 분들이 함께 일어나고, 마음껏 하나님을 찬양하고, 살아계신 하나님을 전하면서 제주도에서 한 번도 하나님에 대해 들어보지 못하고 그 소식을 못들은 분들도 저희와 함께 하나님을 알아가는 그런 과정들이 생겼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Q. 어려운 상황 속에서 예수님으로부터 위로 받았던 경험이 있다면 공유해주세요.

사실 모든 가수분들, 무대에서 노래하는 분들이 그 무대를 온전히 즐길 수 있기가 쉽지가 않거든요. 그 무대가 항상 긴장이 되고 ‘혹시 실수하면 어떡하나’, ‘내 목상태가, 내 컨디션이 받쳐주지 못하면 어떻게 하나’ 그런 염려, 걱정들이 많아요. 저도 그런 부분에 있어서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지금까지 해왔고, 그 모든 무대가 저의 힘이 아니라 하나님이 저와 함께 하시고, ‘이 모든 무대가 바로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무대다’라는 생각을 갖게 되면서 좀 더 무대가 편안해지고, 무대를 좀 더 즐길 수 있는 힘이 생긴 것 같습니다. 아무튼 저에게 있어 하나님은 무대를 즐기고 그 무대를 지배할 수 있게 하는 가장 큰 원동력입니다.

 

 

Q. 마지막으로 믿음의 동역자분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씀이 있다면?

하나님을 믿는 사람이라고 모두가 천사는 아닙니다. 언제든지 넘어질 수 있고, 언제든지 때론 망가질 수 있고, 그런 부분들이 분명히 있습니다. 하지만 끝없이 추락하는 게 아니고 바로 툭툭 털고 일어나서 다시 하나님 앞으로 나가는 게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이 땅에 사는 모든 크리스천이 천국에 가는 그날까지 계속해서 성화의 과정을 통해 승리하게 되길 간절히 소망합니다.

 

 

 

 

          

 

 

 

관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