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 Issue

부산에 타오른 복음의 불길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 1차 경상도·부산 대규모 복음광고 캠페인은 종료 되었으나, 이후에도 계속 전도의 불길을 이어나갔습니다.

지난 10월 30일 오전 부산 수영로교회 은혜홀에서 수영로교회 전도부와 부산 16개 구군 기독교연합회 교회에서 1천여 명의 성도님들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제1회 부산 복음화 전도대회’를 진행했습니다.

 

      

 

이번 대회는 지난 7월 한 달간 경상도와 부산에서 진행된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의 결과를 지역의 성도님들과 공유하고, 캠페인 이후에도 부산지역 교회들이 연합되어 지속적으로 전도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는 자리로 마련해 보았습니다.  이번 복음화 전도대회에는 복음의전함 복음광고 모델로 활동한 가수 박지헌 씨가 특송을 해 주셨고, 이어 수영로교회 이규현 담임목사님이 ‘복음 전파가 그리스도인 최대의 사명이다’라는 주제로 설교를 해 주셨습니다.  복음의전함 고정민 이사장의 광고선교 간증도 이어졌습니다.

 

 

마지막에는 대한민국과 부산시 복음화를 위한 합심기도가 뜨겁게 이어졌습니다. 

 

      

 


 

 

 

“교단교파를 초월해 이 자리에 모인 많은 성도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앞으로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계속해서 복음의 불씨를 이어나갈 것”

– 복음의전함 고정민 이사장 –

“부산을 뜨겁게 달군 복음의전함의 횃불을 전달받아
광주에서 더욱 뜨겁게 전도의 열기를 이어나가겠다”

– 광주성시화운동본부 상임회장  김정식 목사 – 

  ※ 집회 후 > 복음광고 전도지 10만장을 부산 전 지역에 배포하는 거리전도도 진행 되었고, 참여한 모든 목사님, 성도님들이 ‘복음’이라는 하나의 목표를 향해 부산의 1800여 개 교회가 연합의 길로 나아가는 시발점이 되기를 간절히 기도하겠습니다. 

 

 

 

관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