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침례신문] 190822-복음의전함, 오는 10월 브라질서 5차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 진행

Author
jeonham
Date
2019-08-28 05:14
Views
22
복음의전함, 오는 10월 브라질서 5차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 진행

광고로 하나님을 전하는 복음의전함(이사장 고정민)은 오는 10월 남아메리카의 지리적·종교적 중심부에 위치한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을 재개한다.
10월 1일부터 한 달간 진행되는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5차 남아메리카’는 북아메리카, 아시아, 오세아니아, 유럽에 이은 5차 대륙으로 브라질한국인목회자협의회, 한인선교사협의회, 브라질장로교단(IPB), 남미복음신문과 함께 남아메리카에 복음의 새로운 씨앗을 심는다는 계획이다.

남아메리카 최대 도시인 상파울루는 리우데자네이루를 비롯한 각지로 철도가 이어지는 브라질 철도교통의 요충지로, 상파울루 시내 중심가에 위치한 파울리스타 메인 스트리트와 인근에 있는 대형 정보탑 10개에 복음광고가 걸린다. 또 파울리스타 트리아논(Trianon)역에 2개의 지하철 조명광고(와이드칼라)가 게재될 예정이다. 특히 오는 10월 6일은 파울리스타에서 오전 사역집회를 연 후 현지 교회 및 한인교회들과 대규모 연합전도를 실시할 계획이다. 복음의전함은 브라질 최대 도시이자 경제의 중심인 상파울루에 복음광고 매체를 세우고 다국어로 된 복음광고 전도지 20만장을 지원, 이를 통해 예수 그리스도의 참된 복음을 심는다는 방침이다.

10월 13일은 현지 교회와 한인교회들이 연합하여 자체적으로 거리전도를 진행할 예정이다.
복음의전함 관계자는 “지난 2016년에 시작된 ‘6대주 광고선교 캠페인’은 각 대륙의 중심지에서 복음 전파의 거대한 물결을 일으켜 전 세계에 예수 그리스도의 본질을 알리는 대형 이벤트로, 복음의전함의 설립 취지에 부합하는 차별화된 선교 프로젝트로 교계와 광고업계에 새로운 전기로 평가받고 있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브라질이 남아메리카를 넘어 전 세계 복음의 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송우 부장

 

[출처] 침례신문
[원본 링크] http://www.baptistnews.co.kr/news/article.html?no=12205